봄철위생월간사업을 계기로 겨울난 흔적을 말끔히 가시고 자기가 사는 거리와 마을을 훌륭히 꾸려가는 평양시민들의 모습이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