해칠보무지개바위는 함경북도 명천군 보촌리 중평마을 바다가에 있는 기암이다.
  하늘높이 걸린듯 한끝은 산비탈면에, 다른 한끝은 바다에 박힌 그 모양이 마치 무지개처럼 생겼다고 하여 무지개바위로 불리운다.
  무지개바위는 사암, 력암우에 현무암이 덮인 후 해식작용을 받으면서 솟아올라 이루어졌다.
  묘하게 생긴 이 바위는 오래전부터 해칠보일대의 강선문, 솔섬, 달문과 함께 이름난 명소로 알려졌다.
  반달같이 생긴 바위구멍에 파도가 들이닥쳐 물보라를 날릴 때 무지개바위는 마치 구름우에 걸린것 같다.
  이 바위는 해식동굴로서 그의 형성과정과 륭기운동에 대한 연구 그리고 풍치미관상 의의가 크므로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였다. (끝)